뉴스

  1. home
  2. 알림마당
  3. 뉴스

소·부·장 기술독립 위해 大·中企 상생 본격화

작성일
2019-10-22
작성자
관리자
구분
중소기업
조회수
110
첨부파일
중기부, ‘상생협의회’ 출범…우수 중소기업 발굴해 대기업 구매 연결

소재·부품·장비분야의 기술독립을 위한 대·중소기업 상생협력이 본격 추진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소재·부품·장비 분야에서

·중소기업 간 상생 모델을 발굴·논의하기 위한 ·중소기업 상생협의회가 지난 16일 출범했다고 밝혔다.


상생협의회는 일본 수출규제 대응 기구인 소재 부품 장비 경쟁력위원회의 산하기관으로,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수평적 상생협력 모델을 구축해 예산·자금·규제 특례 등을 맞춤형 패키지로 지원을 추진한다.


이날 출범한 상생협의회는 기업 1명과 학계 2, 연구계 1, 협회·단체 4명 등 전문가 8명으로 구성됐다.

위원장은 황철주 주성엔지니어링 대표가 맡았다.


황철주 위원장은 1995년 주성엔지니어링을 창업해 세계적 반도체 장비업체로 성장시킨 벤처 1세대로,

벤처기업회장을 역임한 후 현재 무역협회 부회장, 디스플레이산업협회 부회장을 맡고 있다.


향후 상생협의회는 우수 중소기업을 발굴, 대기업의 구매로 연결하고 벤처캐피털의 투자 유치를 위해

정기적으로 업종별 순회 행사(피칭데이)를 연다. 또 벤처기업협회 등 주요 협회를 통해 대기업 연계 수요를 조사하고,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대·중소기업 간 일대일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


나아가 소재·부품·장비 기업이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환경과 노동 현장 규제를 발굴해 경쟁력위원회에 개선을 요청할 방침이다.


자세한 기사 내용은 아래 원문 보기 클릭을 하시기 바랍니다.


원문 보기 클릭


2019-10-21

중소기업뉴스

김재영 기자(young@kbiz.or.kr)


※ 출처 : 중소기업뉴스(http://news.kbiz.or.kr)

담당부서 ReSEAT공동연구실(대전) 담당자 김민자 주임 연락처 042-361-3879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문서 처음으로 이동